본문으로 바로가기
64633057 1102020120564633057 03 0306001 6.2.2-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164830000

김대헌 호반건설 대표·김민형 전 아나운서, 화촉 밝히고 백년가약

글자크기
조선비즈

(왼쪽부터) 김민형(27) SBS 아나운서와 김대헌(32) 호반건설 대표. /조선DB



김대헌 호반건설 기획부문 대표와 김민형 전 SBS아나운서가 5일 혼약을 맺었다.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이날 결혼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가족과 지인들만 모여 소규모로 진행됐다.김 대표는 식장 밖에서 입장이 불가능했던 취재진을 향해 "축하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짧은 인사를 남겼다.

결혼식 주례는 영화배우이자 전 국회의원인 신영균 씨가 맡았다. 축가는 슈퍼주니어의 규현이 불렀다. 김영배 더불어민주당 의원,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 등을 비롯해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부부,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등이 주요 하객으로는 참석했다.

김대헌 대표와 김민형 전 아나운서는 지인의 소개로 만나 지난해 10월부터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7월 교제가 언론을 통해 알려졌고, 이후 김 전 아나운서가 지난 10월 SBS를 퇴사하면서 결혼설이 나왔다.

김대헌 대표는 호반그룹 김상열 회장의 장남으로, 호반건설의 지분 54.73%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김민형 전 아나운서는 2018년 SBS에 입사해 주말 ‘SBS 8뉴스’ ‘궁금한 이야기Y’ ‘스포츠투나잇’에 출연하며 간판 아나운서로 활약했다.

유병훈 기자(itsyou@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