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30545 0112020120564630545 01 0101001 6.2.2-RELEASE 11 머니투데이 64087791 false true false false 1607145207000

이낙연 "우리도 백신 구매확정 발표만 남았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권혜민 기자]
머니투데이

(안동=뉴스1) 공정식 기자 = 이낙연?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오전 경북 안동시 풍산읍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아 무진복을 착용하고 품질관리시험실에 들어가 코로나19 백신 생산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2020.12.5/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코로나19(COVID-19) 백신 생산현장을 찾아 "여기저기서 개발 소식이 들리는데, 우리도 구매확정이 발표만 나면 되는 것으로 보인다"며 백신 자체 개발과 위탁 생산 등도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경북 안동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되니까 치료제와 백신에 대한 사람들의 욕구가 아주 훨씬 더 증폭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코로나19 백신과 관련해 "영국이 이미 사용을 시작했다"며 "SK바이오사이언스는 두 가지의 자체 개발을 진행하고 있고 빌게이츠 재단과 함께 하는 것도 있다. 우리가 도입하는 것으로 보도되는 아스트라제네카 위탁 생산도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치료제에 대해서도 "그동안 개발이 어느 정도 국내에서도 진행이 되고 연내에 조건부 사용승인 신청까지는 갈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국민들은 하루라도 빨리 백신을 접종 받고 코로나19의 공포, 불안으로부터 벗어나고 싶으신 건 당연한 일이고 저희들도 마찬가지"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백신이란 것은 치료제보다 더 높은 안전성의 요구, 또 효과가 얼마나 있느냐, 보관과 유통과정은 어떻게 될 것인가, 물론 가격 문제도 있을 것"이라며 "그런 것을 듣고자 오늘 왔다. 도와드릴 것이 있다면 기탄없이 말씀을 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가 방문한 SK 바이오사이언스는 정부가 백신 계약을 체결한 글로벌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와 위탁생산(CMO) 계약을 맺고 백신을 생산하고 있다. 또 자체 개발 중인 백신 후보물질 임상 시험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 대표는 이날 품질관리(QC) 실험실을 둘러보고 업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어 현장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권혜민 기자 aevin54@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