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15328 0242020120464615328 06 0602001 6.2.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607055911000 related

'철구, 故박지선 언급 논란'.. 홍록기 글 알고보니 '사칭'

글자크기
이데일리

홍록기, 철구. 사진=이데일리DB, 아프리카TV BJ 철구 방송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방송인 홍록기가 아프리카TV BJ 철구 발언에 불쾌감을 드러낸것으로 전해졌지만 이는 사칭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3일 철구는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통해 한 여성 BJ로부터 “홍록기 닮았다”라는 말을 들었다.

이에 철구는 “박지선은 XX세요”라고 대응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얼마 전 고인이 된 사람에게 외모 비하를 한 거냐며 경솔한 발언이라고 지적했다.

그러자 철구는 “홍록기 닮았다고 해서 그랬다. 대한민국 특성상 휩쓸리기 쉽다. 박지선 말한 거 아니다. 박미선 말한 거다”라고 해명했다.

이와 관련해 박미선은 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누구세요? 내 외모 지적하기 전에 거울 부터 보고 얘기하시죠. 살다가 별일을 다 겪네. 생각하고 얘기하라고 뇌 가 있는 겁니다”라고 철구 발언을 비판했다.

이후 홍록기로 추측되는 트위터에는 “아침부터 부재중 전화가 엄청 와 있기에 뭔가 했더니, 철구? 뭔데 이건 또”글이 게재됐다. 하지만 해당 트위터는 사칭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날 홍록기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홍록기는 트위터 계정이 없다. 해당 트위터는 사칭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논란이 커지자 철구는 “너무 죄송하다. 마지막으로 죄송하다”며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사과했다.

1989년생으로 만 31세인 철구는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로 활동하다 2008년 은퇴 후 유튜브를 비롯한 인터넷 방송으로 인기를 모았다. 하지만 각종 기행과 사건·사고, 조작 방송으로 논란을 빚은 바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