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09084 0202020120464609084 06 0601001 6.2.2-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44072000 related

BJ철구, 故박지선 외모 비하 논란에 박미선으로 수습하려다 `뭇매`[종합]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아프리카TV BJ 철구가 고(故) 박지선의 외모를 비하하는 발언을 했다가 뭇매를 맞고 있다.

철구는 지난 3일 진행한 방송에서 '홍록기를 닮았다'는 말을 듣자 "박지선은 꺼지세요"라고 막말을 했다. 이에 방송을 지켜보던 누리꾼들은 "고인 모독이다", "말이 너무 심하다"며 비판했다.

비난의 의견이 거세자 철구는 “홍록기 닮았다고 하니까 (그랬다.) 대한민국 특성상 휩쓸리기 쉽다. 박지선 말한 거 아니다. 박미선 말한 거다”라고 해명했다.

철구의 해명에도 누리꾼들은 지속적으로 해당 발언에 대한 사과를 요구했고, 결국 철구는 “내가 너무 생각 없이 말한 것 같다. 박미선을 이야기하려고 했던 건데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철구의 일부 팬들은 "실수할 수도 있다", "원래 이런 캐릭터", "사과 했으니 넘어가자" 등의 반응을 보이며 철구를 두둔했다.

하지만 다수 누리꾼들의 반응은 싸늘하다. 철구가 의도한 상대가 故 박지선이 아닌 박미선이라 해도 상대방의 외모를 비하하기 위해 여성 개그우먼을 언급한 것 자체가 문제라는 지적이 거세다.

철구가 직접 사과 발언을 했음에도 누리꾼의 공분이 식지 않고 있는 가운데, 철구가 추가 해명 및 발언에 이름이 거론된 이에게 정식으로 사과할 지 주목된다.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