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81679 1212020120364581679 05 0507003 6.2.2-RELEASE 121 TV조선 58654445 false false false false 1606958963000

프로야구 롯데, '에이스' 스트레일리와 재계약

글자크기
프로야구 롯데가 '에이스' 댄 스트레일리(32)를 잔류시켰다.

롯데는 3일 스트레일리와 보장 금액 120만달러(약 13억원·계약금 30만달러, 연봉 90만달러)에 2021시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인센티브 규모는 공개되지 않았지만, 50만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트레일리는 2020시즌 롯데의 1선발로 31경기에 선발 등판해 15승 4패, 평균자책점 2.50으로 활약하며 팀을 이끌었다.

구단 역대 외국인 투수 단일 시즌 최다승(15승)을 거뒀고, 구단 역대 외국인 투수 단일 시즌 WAR(대체 선수 대비 승리 기여도) 1위(7.51)를 기록했다. / 김관 기자

김관 기자(kwan@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