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73659 1252020120364573659 04 0401001 6.2.2-RELEASE 125 MBC 0 true true false false 1606945588000

[이슈톡] 아레시보 망원경, 57년 만에 붕괴

글자크기
인터넷과 SNS에서 화제가 된 이슈를 전해드리는 '투데이 이슈 톡' 시간입니다.

망원경이 촬영한 신비로운 우주의 사진을 보면 장엄함에 입이 다물어지지 않는데요.

이슈톡 첫 번째 키워드는 "지구의 '눈' '역사 속으로"입니다.

SF영화 콘택트에서 주인공이 외계 문명의 신호를 포착하기 위해서 연구하다가 쫓겨나는 무대!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섬에 있는 아레시보 망원경입니다.

지난 57년 동안 미지의 우주와 소통역할을 해왔지만 결국 붕괴됐다고 하는데요.

아레시보 망원경은 지난 8월과 11월 철제 케이블이 끓어지는 사고가 연이어 발생하면서 해체가 예고된 상태였다고 합니다.

1963년 건립된 아레시보 망원경은 2016년 중국의 지름 500m 전파망원경 톈옌이 만들어지기까지 세계 최대의 단일 망원경이었는데요.

과학자들은 이 망원경으로 금성과 달 표면을 관측하고 수천 만 년에서 수만 광 년 떨어진 펄사의 존재를 확인했다고 합니다.

반세기가 넘게 지구의 가장 거대한 망원경으로 굵직굵직한 천문학의 산실 역할을 해온 아레시보 망원경.

크고 작은 허리케인과 지진까지도 견뎌냈지만 결국 세월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영원한 안식에 들어가게 됐는데요.

오랜 세월 동안 쉬지 않고 인류에게 아름다운 우주를 보여준 아레시보와의 작별에 과학계도 아쉬워하고있다고 합니다.

김수산 리포터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