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71779 1092020120264571779 01 0101001 6.2.2-RELEASE 109 KBS 63882083 false true false false 1606920275000

김해영 “秋, 오히려 검찰개혁 어렵게 하는 것 아닌가…대통령 올바르게 보좌해야”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전 최고위원은 오늘(2일) “지금 추미애 장관의 모습은 오히려 검찰개혁을 어렵게 하는 것 아닌가 하는 우려를 들게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전 최고위원은 페이스북 글에서 “추 장관의 윤석열 총장에 대한 징계 청구, 직무배제 건으로 나라가 많이 시끄럽다. 국민이 심려하게 돼 매우 착잡한 마음”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최고위원은 “검찰개혁의 핵심은 공정한 검찰권의 행사이고, 이를 위해서는 정치권력으로부터의 독립이 핵심적인 부분”이라면서 “추 장관은 어떤 것이 진정한 검찰개혁을 위한 길인지 깊이 헤아려달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노영민 비서실장을 비롯해, 대통령을 지근거리에서 보좌하는 핵심 참모들도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들에게 존경받는 대통령으로 남을 수 있도록 올바르게 보좌해달라”고 말했습니다.

변호사 출신인 김 전 최고위원은 지난 20대 국회의원 선거(부산 연제구)에서 민주당 최연소 의원으로 당선돼 당 최고위원으로 활동했으며, 조국 사태와 박원순 시장 성추행 사건, 정의연 사태와 금태섭 전 의원 징계 같은 각종 현안에서 쓴소리를 내왔습니다.

김 전 최고위원은 내년 4월 부산시장 출마를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병도 기자 (bdle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