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71655 0442020120264571655 06 0602001 6.2.2-RELEASE 44 SBS연예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918536000 related

'골목식당' 배달 김치찌개집, 반찬 28종 준비…백종원 "손님들이 좋아하는 반찬은 두 가지만" 조언

글자크기
SBS 연예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백종원이 배달 김치찌개집의 반찬에 대해 솔루션을 진행했다.

2일에 방송된 SBS '골목식당'에서는 사가정 시장 골목 상권에 대한 솔루션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가장 먼저 배달 김치찌개집을 방문했다. 이어 그는 "숙제를 잘했냐"라며 1주일 동안 준비한 밑반찬을 준비하라고 일렀다.

이에 사장님들은 그동안 준비한 반찬들을 계속 가지고 나왔다. 테이블 가득 위에 올려진 반찬은 총 28개.

이를 본 백종원은 "왜 갑자기 눈물이 나려고 하지. 생일상 받는 거 같다. 많이 준비했네"라며 흐뭇해했다.

이어 그는 반찬을 종류별로 구분해보라고 했고, 이에 나물 무침 종류가 유독 많다는 것을 한눈에 확인했다. 그리고 MC들은 자신이 원하는 4가지 반찬 조합을 각각 골랐다. 이에 정인선은 진미채, 참나물무침, 감자 샐러드, 콩나물무침을 골랐다. 그리고 김성주는 감자채 볶음, 분홍 햄, 감자 샐러드, 어묵볶음을 골라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백종원은 "정말 문제 있어"라며 초딩 입맛의 김성주를 지적했다. 그러나 김성주는 좋은 걸 어떻게 하냐며 볼멘소리를 냈다. 이어 백종원도 4가지의 반찬을 골랐다. 그는 "솔직히 고르겠다. 두부조림, 맛살 부침, 분홍 햄, 감자채 볶음을 골랐다"라며 "사실 나도 성주 씨랑 비슷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백종원은 "그런데 소비층이 좋아하는 반찬 위주로 구성하는 것이 좋지 않다. 선호도가 높은 반찬으로 4가지를 구성하면 메인 요리인 김치찌개가 죽는다"라며 "선호도가 높은 반찬은 2개 정도로 하고 나머지 2개는 불호는 아니되 김치찌개를 돋보이게 할 수 있는 반찬으로 고르는 것이 좋다"라고 조언했다.

또한 그는 "그리고 반찬을 조합할 때 색과 재료의 밸런스도 맞추면 더 좋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