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68649 0362020120264568649 02 0201001 6.2.2-RELEASE 36 한국일보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06904880000

'코로나 탈출 제주 나들이' 참가자 9명 전원 확진

글자크기
한국일보

제주국제공항에서 단체 관광객들이 전세버스 승차장으로 향하고 있다. 한국일보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주도는 '코로나 탈출 나들이'라는 이름으로 지난 11월 23일부터 26일까지 3박4일 동안 제주를 방문했던 서울시 확진자 A씨의 일행 9명 전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2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7일 서울 소재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최초로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일행 중 2명이 29일, 30일 차례로 확진 판정을 받은데 이어 2일 나머지 일행 6명도 추가 확진됐다.

도 방역당국은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6명에 대한 추가 역학조사에 착수해 세부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는 대로 방역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제주도는 코로나19로부터의 탈출을 위한 장소도, 코로나19의 도피처도 아니다"라며 "제주를 사랑하는 만큼 조금이라도 의심 증상이 있으면 제주 방문을 잠시 미뤄 달라"고 호소했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