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66244 0512020120264566244 08 0803001 6.2.2-RELEASE 51 뉴스1 64331824 false true false false 1606897486000

폴더블 주력하는 삼성…'갤럭시S21' 출고가 전작보다 15만원 인하?

글자크기

갤S21의 경우 AP 등 반복적인 업그레이드 적용될 듯

뉴스1

갤럭시S21 렌더링 이미지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삼성전자가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21'를 조기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새로운 폼팩터인 폴더블 스마트폰에 주력하면서 S시리즈 출고가를 전작보다 낮출 것이란 전망이 나와 주목된다.

1일(현지시간) IT전문매체인 샘모바일에 따르면 갤럭시S21의 출고가는 최대 약 16만원 인하될 전망이다.

갤럭시S21은 전작과 같이 Δ갤럭시S21 Δ갤럭시S21 플러스(+) Δ갤럭시S21 울트라 총 3종으로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S21의 출고가는 849달러에서 899달러로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전작인 갤럭시S20(999달러)보다 최대 150달러(약 16만원) 저렴한 수준이다.

갤럭시S21+는 1049달러에서 1099달러로 책정될 것으로 보이며 갤럭시S21 울트라는 1249달러에서 1299달러에 판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S20+과 갤럭시S20 울트라의 출고가는 각각 1199달러와 1399달러였다.

샘모바일은 이에 대해 삼성전자의 선구적인 모바일 기술은 폴더블 스마트폰으로 넘어가고 갤럭시S21에는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등 반복적인 업그레이드가 적용되면서 출고가도 인하될 것으로 내다봤다.

갤럭시S21 시리즈는 ΔAP에는 스냅드래곤 875 또는 엑시노스 Δ배터리는 모델에 따라 4000밀리암페아(mAh)부터 5000mAh Δ카메라는 최상위 모델에 망원렌즈가 추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갤럭시노트의 단종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상징인 S펜도 적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S21은 전작보다 한 달가량 빠른 내년 1월 출시될 전망이다.
yellowapollo@news1.kr

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