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46860 0592020120264546860 08 0801001 6.2.2-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868163000

삼성도 '스마트 태그' 내놓을까

글자크기

소프트웨어 ‘스마트싱즈 파인드’ 적용 전망

(지디넷코리아=이정현 미디어연구소)삼성전자가 애플이 개발 중인 기기 추적기 ‘에어태그’와 같은 스마트 태그를 개발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삼성 전문 매체 샘모바일은 1일(현지시간) 삼성전자가 모델번호 ‘ EI-T5300’인 ‘갤럭시 스마트 태그’라는 이름의 제품을 인도네시아 통신 인증기관에 등록했다고 보도했다.

지디넷코리아

삼성전자가 2018년 출시한 위치 추적기 '스마트 싱즈 트래커' (사진=삼성전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름으로 유추해 봤을 때, 이 제품은 열쇠나 지갑과 같은 잃어버리기 쉬운 물건에 부착한 후 스마트폰 모바일 앱을 통해 위치를 추적할 수 있는 기기 추적기일 가능성이 높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삼성은 지난 2018년에 LTE-M 기반의 위치 추적기 ‘스마트 싱즈 트래커’를 출시한 바 있다. 삼성 스마트 싱스 트래커는 기존 블루투스 위치 추적기와 기본적인 역할은 같지만, 사물인터넷(IoT) 기기를 위한 저전력 셀룰러 네트워크 LTE-M과 GPS를 기반으로 지역에 국한되지 않고 사용할 수 있었다.

때문에 현재 삼성이 개발 중인 스마트 태그는 초광대역 통신(UWB)과 같은 추가 기능을 제공할 가능성이 높다고 샘모바일은 전망했다.

또,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20 출시 당시 갤럭시 사용자가 자신의 기기를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 '스마트싱스 파인드'를 공개했기 때문에 개발 중인 스마트 태그에 이 소프트웨어가 포함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지디넷코리아

애플 에어태그 모형 (사진=맥루머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애플이 준비 중인 ‘에어태그'의 경우 지난 달 개최된 온라인 행사에서 공개될 것으로 기대됐으나,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IT 분석가 존 프로서는 “애플이 에어태그 공개와 출시를 내년 3월로 미뤘다고 들었다”고 전망한 바 있다.

이정현 미디어연구소(jh7253@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