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44971 0772020120264544971 06 0603001 6.2.2-RELEASE 77 텐아시아 64496016 false true false false 1606864384000 related

확진자 추가 발생…에버글로우로 다시 시작된 아이돌 코로나 공포 [종합]

글자크기
에버글로우 이런·시현 코로나19 확진
나머지 멤버 음성…밀접 접촉자 분류 '자가격리'
앞서 업텐션 비토·고결 코로나 양성 통보


[텐아시아=우빈 기자]
텐아시아

그룹 에버글로우의 이런(왼쪽), 시현 / 사진=텐아시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이돌발 코로나가 다시 시작됐다. 그룹 에버글로우의 이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같은 멤버 시현의 추가 감염이 확인됐다. 지난달 그룹 업텐션의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시작된 아이돌 코로나 공포가 다시 시작된듯 보인다.

에버글로우의 중국 멤버 이런은 최근 지인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접하고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은 결과 지난 1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런의 확진 이후 숙소 생활 중인 에버글로우의 모든 멤버가 추가로 코로나 검사를 받았고, 시현의 추가 감염이 확인됐다.

소속사 위에화엔터테인먼트는 공지를 통해 "양성 판정을 받은 이런, 시현은 방역 당국의 지침을 따를 예정이며, 음성으로 결과가 나왔지만 남은 멤버들 및 밀접 접촉한 직원 등은 2주간 자가 격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제는 에버글로우 이런이 이미 코로나 감염이 됐을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방송 촬영에 임했다는 점이다. 이런은 지난달 22일 코로나에 감염된 지인과 접촉했고, 24일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을 녹화했다.

이날 프로그램 출연자는 거미, 김현철, 주현미, 틴탑 등이다. '유스케' 제작진 및 출연진은 코로나19 검사에 임할 예정이다.
텐아시아

사진=에버글로우 SNS



누구보다 바로 옆에서 'NO 마스크' 상태로 인터뷰를 진행한 유희열에 대한 걱정이 가장 큰 상황. 특히나 에버글로우 공식 SNS에 이런과 시현을 양옆으로 해 찍은 인증샷이 버젓이 올라와있어 불안감을 주고 있다.

또 출연진 중 김현철은 MBC '복면가왕' 패널로 매주 녹화 중이고 주현미는 KBS '트롯 전국체전' 등 여러 방송에 출연 중이라 방송가도 다시 초비상사태에 접어들게 됐다.
텐아시아

그룹 업텐션의 비토 / 사진=텐아시아DB



최근 업텐션의 비토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다수의 아이돌과 MBC '음악중심' 및 SBS '인기가요' 제작진은 패닉에 빠졌다. 업텐션이 막 후속곡 활동에 돌입해 음악방송을 돌았던 터라 추가 확진에 대한 불안감은 커졌고 동선이 겹친 모든 가수들이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그 결과 비토와 같은 멤버인 고결만 양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멤버들을 비롯해 '인기가요'의 MC인 그룹 몬스타엑스 민혁, 에이프릴 나은, NCT 재현과 '음악중심'의 MC SF9 찬희, 아이즈원 김민주, 스트레이 키즈 현진도 음성이다.
텐아시아

그룹 업텐션의 고결 / 사진=텐아시아DB



또 나띠, 남성 듀오 노라조, 그룹 드리핀, 모모랜드, 스테이씨, 우아, 블링블링, 스트레이 키즈, 비투비포유, 펜타곤, AKMU, 트레저, 에스파 등도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와 확진자와 같은 팀 멤버 외에 추가 확진자가 없어 아이돌들이 코로나 공포에서 한숨돌리는듯 했지만, 에버글로우 멤버 2명이 추가로 코로나에 걸리며 가요계는 다시 비상이 걸렸다.

그동안 방송국은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세에도 '방역 지침을 준수하고 있다'면서 'NO 마스크'로 촬영을 강행했다. 대중들은 가장 기본적인 방역수칙인 마스크 착용도 지키지 않으면서 '방역'을 운운하며 촬영을 하는 것은 잘못된 일이라고 여러 번 지적했다.

연예인들의 'NO 마스크' 출연은 계속 됐고 결국 활동 중인 아이돌들이 코로나19에 걸리며 비상 상황을 맞게 됐다. 모두의 안전을 위해서라도 마스크 착용 등 방송 포맷을 바꿔야한다는 목소리가 더 커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