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43080 0292020120264543080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852860000 related

정상훈 "김희선, 사석에서 항상 계산해..만났을 때 돈 쓴 적 없다"(옥문아들)

글자크기
OSEN

[OSEN=하수정 기자] 정상훈이 동료 배우 김희선에게 고마운 마음을 내비쳤다.

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양꼬치엔 칭따오'로 유명한 배우 정상훈이 출연했다.

정상훈은 2017년 방송된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서 김희선과 부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정상훈은 "김희선이 먼저 캐스팅이 되고, 남편 역할의 배우를 선택할 때 날 되게 좋아했다고 하더라. 내가 그 전에 뮤지컬을 하고, 드라마 한 걸 다 알고 계시더라. 나한테 관심이 있었던 것"이라며 "'양꼬치엔 칭따오'를 할 때도 너무 좋아했다며, 늘 챙겨봤다고 했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희선 씨랑 만난 이후 사석에서 돈을 한 번도 안 썼다. 내가 항상 내려고 해도 희선 씨가 먼저 내더라"고 말했다.

지난해 방송된 채널A 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서 박하선과 부부로 연기한 정상훈은 "박하선 씨도 정말 희한하더라. 첫 촬영인데 너무 불편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정상훈은 "그게 캐릭터를 위해서 감정을 유지한 방법이었다"며 "하선 씨가 촬영할 때 앞에서 안 울 수가 없었다. 내 얼굴은 나오지도 않는데, 200%로 다 해드렸다. 그 모습에 감동을 받았나 보다. '상훈 씨 덕분에 연기를 했다고 하더라'. 진짜로 잘하고 싶었는데 잘 됐다는 얘기를 들었다"라며 "그 뒤로 밥을 먹는데 포크와 나이프가 예뻐서 한 마디 했더니, 다음날 바로 선물로 왔다"며 마음 씀씀이를 언급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옥문아들'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