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41526 0902020120164541526 04 0401001 6.2.2-RELEASE 90 아주경제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06827487000

코로나19 여파에 日 취업난 '극심'…완전실업자 51만명↑

글자크기

비정규직 8개월 연속 감소

아주경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일본 취업난이 심화하고 있다. 일본 총무성이 1일 발표한 노동력조사(기본집계) 결과를 보면 올해 10월 일본의 완전 실업률은 3.1%로 전월보다 0.1%포인트 상승했다.

완전실업자수는 215만명으로 작년 10월보다 51만명 증가했다. 완전실업자는 일할 의사와 능력이 있으며 구직 활동을 하고 있음에도 취업하지 못한 이들을 의미한다.

올해 10월 일본의 비정규직 취업자는 2111만명으로, 작년 같은 시기보다 85만명 감소했다. 전년 동기와 비교한 일본의 비정규직 취업자는 올해 3월부터 8개월 연속 감소했다.

산업별 취업자 수를 보면 숙박업·음식서비스업이 지난해 11월부터 12개월 연속 감소했다. 감소 폭은 코로나19로 긴급사태가 선언된 올해 4월부터 확연하게 늘었다.
박기람 기자 kiraam@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