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40754 0372020120164540754 03 0301001 6.2.3-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822793000

‘빚투’ 신용융자잔고 18조원 육박…역대 최고치 경신

글자크기
[헤럴드경제]국내 증시가 역대 최고가를 이어가면서 빚을 내 주식을 사들이는 ‘빚투’도 사상 최대 규모에 이르렀다.

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기준 개인투자자의 신용융자잔고는 17조9401억원으로 18조원에 육박했다.
헤럴드경제

자료 : 금융투자협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달 20일부터 6일 연속 상승하며, 역대 최대였던 지난 9월 17일의 17조9236억원을 두 달여 만에 경신했다.

신용융자잔고는 개인투자자들이 주식 투자를 위해 증권사에서 빌린 금액이다.

올해초 9조원이었던 잔고가 지난 9월 18조원에 육박하는 등 최대 기록 행진을 이어가면서 증권사들이 잇따라 신규 신용융자 약정을 중단했다.

이에 지난 10월 말에는 16조4000여억원까지 줄어들었으나, 11월 들어 주가 상승과 함께 다시 증가세를 나타낸 뒤 18조원에 다가섰다.

통상 주가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면 개인 투자자의 신용융자 잔고도 늘어난다.

코스피 지수는 지난 10월 말 2267.15였으나, 사상 최고점을 갈아치우며 지난달 30일에는 2591.34로 마감했다. 지난달에만 14%가량 상승했다.

같은 기간 코스닥 지수도 792.65에서 886.11로 12% 가까이 올랐다.

online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