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37530 0372020120164537530 06 0601001 6.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606811820000 related

[POP이슈]최수종♥하희라, 입대 앞둔 아들 삭발에 뭉클→신애라·이태란·이재원 응원(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하희라 인스타그램



최수종, 하희라 부부가 입대를 앞둔 아들의 삭발식에서 뭉클한 마음을 전했다.

1일 배우 하희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가 이겨낼 수 있을 만큼의 아픔과 고난을 통과하게 하시고... 이렇게 건강한 모습으로 가야할 길을 가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최수종, 하희라 부부의 아들이 군입대를 위해 삭발을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최수종은 그런 아들을 애틋한 눈빛으로 바라보는가 하면, 하희라는 머리카락을 털어주며 아들이 건강히 군복무를 마치고 돌아오길 소망해 뭉클함을 안겼다.

이어 하희라는 "더 건강하고 더 남자다운 더 어른다운 어른이 될 수 있기를"이라며 "#감사 #은혜 #축복 #건강 #감사합니다 #축복합니다 #군입대"라는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이를 본 배우 이태란은 "건강한 모습으로 잘 다녀오길 응원합니다"라고 댓글을 남기며 응원했다. 하희라와 함께 tvN 드라마 '청춘기록'에 출연했던 배우 신애라도 "드라마에서는 내 아들이 먼저 갔는데. 민서야,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어. 정민이도 곧 갈게"라고 격려했다.

'청춘기록'에서 하희라와 모자로 호흡을 맞춘 이재원은 "무사전역 기원합니다. 잘 다녀오세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평소 선한 영향력을 펼치며 밝고 희망적인 모습을 보여줬던 이들 가족이기에 네티즌들 역시 아들과 잠시 떨어져 지내야 하는 부부에게 따뜻한 응원의 메시지를 아끼지 않고 있다.

한편 배우 최수종과 하희라 부부는 지난 1993년 결혼에 골인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1999년생인 첫째 아들 민서 군과 2000년생인 둘째 딸 윤서 양은 각각 올해 22살과 21살로 성인이 됐고, 최근에는 SNS를 통해 이들의 근황이 공개되자 뜨거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