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10375 1102020113064510375 08 0805001 6.2.3-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738904000

씨젠·삼성메디슨·루트로닉 등 혁신형 의료기기기업 30곳 최초 인증

글자크기
조선비즈

삼성메디슨 프리미엄 초음파 'HERA 시리즈'./삼성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의료기기 기업 30곳을 처음으로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으로 인증했다고 30일 밝혔다.

복지부는 의료기기산업 육성 및 혁신 의료기기 지원법에 따라 의료기기 연구개발(R&D)이 우수하고 세계시장 진출 역량이 있는 기업을 선정해 '제1차 혁신형 의료기기기업'으로 고시했다.

국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진단도구의 수출급증으로 의료기기 산업에 관심이 높아진 상황에서 102개 기업이 신청했고, 심사를 거쳐 30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이들 기업은 3년간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이라는 인증표지를 사용할 수 있고, 정부가 지원하는 R&D·시장진출 사업에서 우대를 받는다. 또 세금과 연구시설 건축, 각종 부담금에서도 특례 혜택을 본다. 복지부는 연도별 이행실적을 3년 후 인증 재평가 시 반영한다.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들은 ‘혁신선도형 기업’과 ‘혁신도약형 기업’ 등 2개 유형으로 구분된다.

혁신선도형 기업은 우수한 R&D 투자와 다각적 연구활동, 안정적 기업 역량으로 의료기기산업을 선도하는 기업들이다. 의료기기 매출액이 500억원 이상이고 의료기기 매출액 대비 의료기기 연구개발비 비중이 6% 이상인 곳으로 삼성메디슨, 씨젠, 루트로닉, 아이센스, 오스템임플란트, 인바디, 지멘스헬시니어스 등 7곳이다. 혁신도약형 기업은 혁신 기술력을 기반으로 특화 분야 전문성을 갖추고 있어 의료기기산업 미래 주역으로 성장이 유망한 기업들이다. 매출액 500억원 미만, 연구개발비 비중 8% 이상으로 고영테크놀러지와 나이벡, 바이오니아, 넥스트바이오메디컬, 노보믹스, 다원메닥스, 레이, 루닛, 메디아나, 휴비츠 등 23곳이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번에 최초로 인증된 30개의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들이 우수한 기술력을 토대로 국내외 시장에서 입지를 확대하도록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장윤서 기자(panda@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