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06914 0292020113064506914 06 0603001 6.2.2-RELEASE 29 OSEN 64496016 false true true false 1606724760000 related

'더쇼'→MAMA 후폭풍..업텐션 비토, 코로나19 확진에 음방시상식 '멘붕'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이승훈 기자] 코로나19가 대한민국 가요계를 뒤덮었다. 그룹 업텐션 멤버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그가 출연했던 음악방송과 개최 예정이었던 가요 시상식에도 빨간불이 켜진 상황.

업텐션 비토의 코로나19 확진 판정 소식은 SBS '인기가요' 측의 공식입장을 통해 알려졌다. 오늘(30일) 오전 OSEN은 SBS '인기가요' 제작진이 스태프들과 매니저들에게 전송한 메시지를 입수했다.

해당 공식입장문에 따르면, 지난 29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한 업텐션 비토는 오늘 오전 코로나19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인기가요' 측은 CCTV를 통해 업텐션의 모든 동선과 밀접접촉자 파악 작업을 시작했고, 모든 방송사 음악방송 제작진에게 선제적으로 업텐션 비토 출연과 접촉 여부 등을 확인하는 등 필요한 정보를 수집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업텐션 비토의 코로나19 확진 판정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또한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업텐션 비토 측은 "당사 소속 아티스트 업텐션 비토 군이 코로나19 양성 판성을 받았다"면서 "비토 군과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들은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본사는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방역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후 업텐션은 향후 모든 스케줄을 취소, "아티스트 관리 및 향후 코로나19 위생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방송활동을 진행하게 되어 방송 관계자 및 관련 스텝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업텐션 비토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가장 먼저 직격탄을 맞은 방송은 바로 SBS MTV '더쇼'였다. '더쇼'는 내일(12월 1일) 생방송을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업텐션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대부분의 아티스트와 동선이 겹친다는 점을 고려, 결방을 결정했다.

뿐만 아니라 MBC '쇼! 음악중심' 역시 "출연자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듣고 동선 파악 후 방역을 진행했다. 스태프들 가운데 밀접 접촉자를 파악하고 검사 진행 및 재택 근무를 한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업텐션 비토와 함께 '쇼! 음악중심', '인기가요'에 출연했던 트레저와 AKMU, NCT, 에스파, 스트레이 키즈 등 수많은 아티스트들도 소속사를 통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직은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기다릴 때지만, 만약 또 다른 확진자가 나오거나 밀접접촉자 파악 작업이 늦어진다면 오는 12월에 열리는 수많은 가요 시상식에도 차질이 생긴다. 이미 출연을 예고했던 라인업이 변동될 수도 있는 상황.

이에 오는 12월 6일 개최되는 Mnet '2020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측은 OSEN에 "현재는 추이를 지켜봐야 하는 상황이다"면서 라인업 변동 가능성에 대해서는 "열려있긴 하지만 검사 결과가 나와봐야 알 수 있을 것 같다"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seunghun@osen.co.kr

[사진] OSEN DB, YG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