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5162 0902020113064485162 08 0803001 6.2.2-RELEASE 90 아주경제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606690628000

여의도 IFC몰에 '애플스토어 2호점' 들어선다

글자크기

IFC몰 지하 1층에 애플스토어 2호점 '애플 여의도' 오픈 공지

연내 구체적 오픈 계획 공개할 전망... 국내 단말기 시장 점유율 확대 포석

아주경제

서울 IFC몰 지하 1층에 들어서는 한국 애플스토어 2호점 '애플 여의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점 소문만 무성하던 한국 애플스토어 2호점이 서울 여의도 IFC몰에 들어선다.

30일 애플은 홈페이지를 통해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10 IFC몰 지하 1층에 한국 애플스토어 2호점 '애플 여의도'를 연다고 공지했다.

애플은 "애플 여의도 곧 만나요"라며 "대한민국 두 번째 애플스토어가 활기찬 에너지가 넘치는 서울 중심부에 곧 찾아온다. 애플 여의도는 아이디어와 창작열을 꽃 피울 수 있는 모두의 공간으로 마련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애플은 공지와 함께 지금까지 비공개로 진행되던 애플 여의도 설립 작업을 공식화했다.

애플 여의도 오픈 일정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올해 초 관련 인력을 확충했고, 내부 인테리어 공사가 마무리 수순을 밟고 있는 만큼 올해가 가기 전에 애플 여의도 오픈 일정이 공개될 것이라는 게 업계 관계자의 예측이다.

애플은 올 여름부터 IFC몰에서 오프라인 매장 오픈을 위한 준비를 해왔다. IFC몰에 입점했던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인 프리스비가 8월 철수하면서 애플 여의도 개장을 위한 준비가 임박했다는 관측이 나온 바 있다.

애플이 한국에서 오프라인 매장을 여는 것은 2018년 1월 애플스토어 1호점인 '애플 가로수길' 오픈 이후 2년 10개월 만의 일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오프라인 매장에 대한 투자가 줄었음에도 불구하고 애플이 오프라인 매장 확대에 나서는 것은 국내에서 애플 제품의 점유율을 확대하려는 전략으로 분석된다. 세계 최초 5G 상용화로 올해 1200만명의 5G 가입자 돌파가 유력시되는 국내 시장을 5G 아이폰을 포함한 모바일 단말기의 테스트 베드로 삼겠다는 전략이다.

실제로 단말기 업계에 따르면, 애플의 첫 5G 단말기인 아이폰12 시리즈는 국내 출시 한 달만에 60만여대가 판매되며 삼성전자 갤럭시S20 시리즈에 육박하는 판매량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15~20% 내외였던 애플의 국내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도 한층 확대될 전망이다.

한편, 단말기 업계에 따르면, 애플은 가로수길, 여의도에 이어 명동에도 애플스토어 설립을 위한 준비를 진행 중이다.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일용 기자 zero@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