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2698 0112020112964482698 03 0310001 6.2.2-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56499000

기아차 광주공장서 확진자 3명…공장 가동 차질빚나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성은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아자동차 광주공장 내 코로나19(COVID-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공장 가동에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29일 뉴시스는 광주시와 기아차를 인용해 이날 오전 기아차 광주공장 생산직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A씨는 스포티지, 쏘울을 생산하는 제2 공장 근무자로 알려졌다.

방역당국이 A씨 동선 파악 후 접촉자 70여 명을 대상을 진단 검사를 진행중이며 검사 진행 도중 A씨와 최근 식사 모임을 한 직원 두 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보도됐다. 이로써 기아차 광주공장 내 확진자 수는 현재까지 총 3명으로 늘었다는 설명이다.

시스에 따르면 이날 방역당국은 당초 A씨가 일하는 작업장에 대한 소독을 마치고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6시간 이후 사업장 가동을 정상화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추가 확진자 발생으로 30일 오전 중 공장 정상가동은 어려울 것으로 전망됐다.

한편 기아차 광주공장에는 7000여 명이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은 기자 gttsw@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