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2675 1082020112964482675 06 0602001 6.2.3-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56287000 related

윤형빈, 카고 바이크 이벤트 준비…정경미 "창피해" (1호가)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윤형빈이 정경미를 위해 깜짝 이벤트를 준비했다.

29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는 정경미, 윤형빈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윤형빈은 정경미를 위해 외출용 자전거를 준비했다. 손수레 같은 비주얼에 모두가 놀랐고, 윤형민은 "카고 바이크다. 짐이나 사람을 태울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정경미는 "어디서 났냐. 이걸 왜 사"라고 버럭했다. 이에 윤형빈은 "전부터 사고 싶어서 검색했다"며 "여보는 편안하게 앉아있으면 된다"고 말했다. 정경미는 창피해 하면서도 자전거에 탑승했다.

yeoony@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