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1391 0292020112964481391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42920000 related

'복면가왕' 쉼표=량현량하 량하, "현재 웨딩 사업 中..신봉선 결혼하면 도와주겠다"

글자크기
OSEN

[OSEN=이승훈 기자] 량현량하의 량하가 '복면가왕'에 출연하면서 시청자들에게 반가움을 안겼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발라드부터 블루스, 힙합까지 다 되는 복면가수 8인의 듀엣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복면가왕'의 1조 1라운드는 음표와 쉼표의 대결이었다. 두 사람은 어반자카파의 '널 사랑하지 않아'를 선곡했다. '복면가왕' 연예인 판정단은 음표와 쉼표의 음색을 듣자마자 "너무 부드럽다", "좋다", "너무 잘한다"라며 감탄했다.

'복면가왕' 한해는 "굉장히 감성적인 노래였는데 음표는 곡과 찰떡인 호소력 있는 목소리였다. 쉼표는 내가 저번 복면가왕 출연 때 래퍼들을 잘 판독했었다. 쉼표의 제스처가 래퍼가 아닐까 생각했다. 무대에서 노래하는 분은 아닌 것 같다. 하지만 목소리 만큼은 가슴을 울렸다"고 추리했다. 산다라박은 "나도 들으면서 이런 음색과 창법으로 트렌디하게 불렀던 분들이 래퍼거나 2NE1처럼 힙합 느낌의 아이돌 멤버였다. 누군지는 모르겠는데 내 스타일이다"고 극찬했다.

결과는 음표가 승리했다. '복면가왕' 음표는 16:5로 쉼표를 꺾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쉼표는 솔로곡으로 god의 '어머님께'를 부르며 가면을 벗었다. 정체는 바로 '학교를 안갔어'로 큰 사랑을 받은 량현량하의 량하였다.

량하는 "만 12살 때 데뷔했다"면서 "현재 웨딩 사업을 하면서 일을 배우고 있다. 신봉선 누나 결혼하시게 되면 도와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에 신봉선은 "신랑도 대여가 되나요? 시집 가게 되면 꼭 연락드릴게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량하는 "안 그래도 우리가 고민이 많았다. '량현량하의 삶도 중요하지만 따로 활동해보자'라고 해서 각자 활동하고 있다. 량현이가 뭐하고 있는지는 나도 모르겠다"며 량현량하의 근황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량하는 "싸운 건 아니다"면서 "성격이 다르다. 난 내가 하는 일을 공개하는 걸 좋아하는데 량현이는 가족에게도 공개를 안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 '복면가왕'은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seunghun@osen.co.kr

[사진] MBC '복면가왕'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