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1429 1022020112864471429 05 0506003 6.2.2-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73172000

[EPL 리뷰] '조타 5호골-미나미노 풀타임' 리버풀, 브라이튼과 무...1위 등극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 = 리버풀이 디오고 조타의 리그 5호골에 힘입어 1위로 올라섰다.

리버풀은 28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브라이튼의 아멕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에서 브라이튼 호브 알비온과 1-1로 비겼다. 이로써 승점 21점이 된 리버풀은 1경기 덜 치른 토트넘(20점)을 누르고 1위에 등극했다.

리버풀은 살라를 비롯해 피르미누, 조타, 미나미노, 바이날둠, 밀너, 파비뉴, 필립스, 네코 윌리엄스, 알리송을 선발로 내세웠다. 이들 중 미나미노는 처음으로 선발 출전했다. 브라이튼은 웰벡, 코놀리, 무페이, 덩크, 라이언 등을 출전시켰다.

전반 10분 리버풀이 실점 위기를 맞았다. 무페이의 스루패스가 코놀리에게 향했다. 코놀리는 일대일 찬스를 맞아 오른발 슈팅을 때렸다. 그러나 이 슛은 골문 옆으로 나갔다. 리버풀은 전반 19분에 윌리엄스의 파울로 페널티킥(PK)을 허용했다. 키커 무페이의 슛은 골포스트를 스쳐 나갔다. 결정적인 기회에서 득점에 실패한 무페이는 2분 뒤 부상을 당해 바로 교체 아웃됐다.

전반 34분 피르미누의 패스를 받은 살라가 일대일 찬스를 맞았다. 살라의 오른발 슛은 브라이튼 골망을 흔들었다. 그러나 주심은 VAR 확인 후 오프사이드를 선언했다. 두 팀은 득점 없이 0-0으로 하프타임에 돌입했다. 리버풀은 윌리엄스를 빼고 헨더슨을 투입했다. 중원에 있던 밀너는 윌리엄스가 뛰던 자리로 이동했다. 후반 9분 웰벡이 오른쪽 측면을 돌파해 왼발 슛을 때렸다. 이 공은 알리송 품에 안겼다.

리버풀이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후반 15분 살라의 원터치 패스를 받은 조타는 박스 안으로 침투해 오른발 슛으로 브라이튼 골망을 갈랐다. 곧이어 브라이튼은 랄라나를 투입해 동점골을 노렸다. 1분 뒤 리버풀은 살라를 빼고 마네를 넣었다.

브라이튼 이적후 처음으로 친정팀 리버풀과 마주한 랄라나는 투입 8분 만에 부상을 당했다. 브라이튼은 자한바크시를 넣으며 랄라나를 다시 뺐다. 3분 뒤 리버풀은 밀너를 불러들이고 존스를 넣었다. 후반 38분 로버트슨이 왼발로 올려준 프리킥을 마네가 헤더골로 마무리했다. 그러나 VAR 결과 오프사이드로 무산됐다. 후반 추가시간에 로버트슨이 PK를 허용했다. 브라이튼 키커 그로스가 동점골을 넣어 1-1로 경기가 끝났다.

[경기 결과]

브라이튼(1): 그로스(후45+3)

리버풀(1): 조타(후15)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