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1398 1082020112864471398 06 0602001 6.2.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73020000 related

김학래, '바람기' 이야기에 억울…최홍림 "수도 없이 걸려 그렇다"(동치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강다윤 인턴기자] 개그맨 김학래가 억울함을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MBN '동치미'는 '당신이 나에 대해 아는 게 뭐가 있어?'라는 주제로 배우 전성애, 선우은숙, 김빈우, 방송인 왕종근 아내 김미숙, 스포츠 해설가 윤여춘, 개그맨 김학래, 안일권 등이 출연해 배우자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나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김학래는 '무심의 아이콘', '각서 전문가'로 소개되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김학래는 "섭외 전화가 오자마자 '왜? 또 바람 주제 할 때니?'라고 물었다. '바람'만 들어가면 15년 전 이야긴데 내가 얘기된다"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그러자 최홍림은 "형님이 잘못한 게 뭐냐면, 남자들이 거의 뭐 바람기가 없겠느냐"며 "결정적인 건 이 형님은 수도 없이 걸렸고, 남은 네 명은 잘 빠져나간 케이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선배님이지만 안타까움이 많다"고 덧붙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