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1173 0802020112864471173 01 0101001 6.2.2-RELEASE 80 프레시안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70196000

25일 오전 노형동 런던사우나(여탕) 방문객 코로나19 검사 받아야

글자크기

[현창민 기자(=제주)(pressianjeju@gmail.com)]
제주도 방역 당국이 지난 25일 오전 8시 15분부터 10시 41분까지 제주시 노형동 소재 런던사우나(여탕)를 찾은 방문객은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줄것을 요청했다.

제주도 방역 당국은 제주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 25일 동 시간대에 노형동 소재 런던사우나(여탕)을 찾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프레시안

▲.ⓒ코로나19 바이러스(사진=NAID)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해당시설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경남 진주 이·통장 회장단과 접촉해 확진된 환자가 방문했던 것으로 파악돼 n차 감염 우려가 제기된 상황이다.

이에 제주도는 해당 사우나 시설의 회원으로 등록된 140여명의 연락처와 해당일 방문자에 대한 출입기록을 확인하고 관련 인원 전원에게 검사를 받아 줄것을 안내한 상태다.

도는 해당 사우나 방문 이력자에 대한 일제검사도 진행한다. 동 시간대에 런던사우나(여탕)를 다녀온 방문객은 코로나19 증상 발현에 관계없이 가까운 보건소를 찾아 방문 사실을 밝히고 진단 검사를 받으면 된다.

도는 검사자들의 편의를 위해 28일부터 보건소 운영시간을 오후 7시까지 한 시간 더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

[현창민 기자(=제주)(pressianjeju@gmail.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