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0095 1102020112864470095 08 0805001 6.2.2-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55896000

中, ‘원자로 국산화’ 원전 가동 성공... "외국 기술독점 깼다"

글자크기
국영 CNNC "화룽 1호, 30년 노력 끝 핵심부품 100%, 전체부품 85% 국산화"

조선비즈

중국 푸젠성 푸칭시의 원전 푸칭 5호기./CNNC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이 자국 원자로 기술을 적용한 원자력발전소 가동에 처음으로 성공했다.

중국의 국영 원전기업 중국핵공업그룹(CNNC)은 27일(현지시각) 3세대 원자로 ‘화룽(華龍) 1호’를 사용하는 원전 푸칭(福淸) 5호기를 전력망에 연결하고 전력생산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CNNC는 "화룽 1호는 지난 30년간 우리의 연구, 설계, 제조, 건설, 실증을 바탕으로 만든 원자로"라고 설명했다. 화룽 1호에 들어간 모든 핵심부품을 국산화하고, 전체 부품에서도 85%의 국산화율을 달성했다.

CNNC와 협력사들은 화룽 1호에 특허 700여개와 소프트웨어 저작권 120여개 등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NNC는 "이번 성공은 중국이 외국의 원자력발전 기술 독점을 깨고 선진국 대열에 들어갔음을 보여준다"면서 "중국이 원자력 발전 강국으로 넘어가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지난 2015년 5월 착공된 푸칭 5호기는 연내 상업적 운용이 시작될 예정이다.

김윤수 기자(kysme@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