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3555 0012020112764463555 03 0301001 6.2.2-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482180000

기준치 초과 비펜트린 검출 계란 ‘W9P1E’…“구입처에 반품하세요”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부적합 계란 정보. 농림축산식품부 제공

농림축산식품부는 경상남도 고성군 소재 농가에서 생산한 계란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비펜트린이 검출돼 전량·회수 폐기에 들어갔다고 27일 밝혔다.

비펜트린은 축사 외부 등에서 해충 방제용으로 사용이 가능한 동물용의약외품 성분이다. 검출된 비펜트린은 ㎏당 0.04㎎으로 기준치인 0.01㎎을 4배 초과했다.

농식품부는 해당 농가가 비펜트린을 해충 방제용으로 오남용해 계란에서 검출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해당농가에 보관 중이거나 유통중인 부적합 계란을 지자체와 합동으로 전량 회수·폐기 조치하고 추적조사를 통해 유통된 물량에 대한 회수작업을 진행중이다. 아울러 해당 농가에 대해서는 출하를 중지하고, 잔류위반농가로 지정하여 6회 연속 검사 등 규제검사 및 전문 방제업체를 통한 청소·세척 등을 실시하는 한편, 부적합 원인조사를 통해 위반사항 확인시 고발 또는 과태료 등 제재할 계획이다.

부적합 계란의 난각코드는 ‘W9P1E’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부적합 농가의 계란을 구매한 소비자의 경우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호준 기자 hjlee@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자낳세에 묻다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