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3533 1092020112764463533 02 0201001 6.2.2-RELEASE 109 KBS 0 true true false false 1606481293000

‘마스크 잘 써달라 업주에 행패’ 당진시 공무원 2명 직위해제

글자크기

[KBS 대전]
최근 커피숍에서 마스크를 잘 써달라고 요청하는 업주에게 공문을 보여달라며 행패를 부린 당진시청 간부 공무원 등 2명이 직위 해제됐습니다.

당진시는 오늘(27일) 시청에서 긴급 인사위원회를 열고 "두 공무원의 행위가 코로나19 예방수칙 위반은 물론, 공직기강을 심각하게 훼손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김홍장 당진시장은 시민들께 사과드린다며, 행안부의 감찰 결과에 따라 엄중한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전 직원을 대상으로 복무 대책 이행 실태 점검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장훈 기자 (pjh@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