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2758 1272020112764462758 06 0602001 6.2.2-RELEASE 127 조이뉴스24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477076000 related

'캡틴' 염정아 조카 유민 "이모가 울면서 반대...피해 안가게 열심히 할 것"

글자크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배우 염정아의 조카 유민이 오디션 프로그램 '캡틴(CAP-TEEN)'에 등장해 화제다.

지난 26일 방송된 방송된 '캡틴' 2회에는 마지막 참가자로 유민이 등장했다.

염정아의 동생이자 유민의 엄마 염정연은 빼어난 미모로 대기실을 술렁이게 만들었다.

조이뉴스24

캡틴 [Mnet 캡처]



소유는 "이모가 염정아 선배님인데, 처음에는 울면서 뜯어말릴 정도로 반대하셨다고 들었다"고 질문했다.

이에 염정연은 "처음엔 힘들 것 같아서 (염정아가) 반대를 했는데 민이가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고 지금은 적극적으로 찬성을 해주고 있다. 민이가 노래하고 춤추는 걸 많이 좋아해주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유민도 "이모가 순위에 연연하지 말고 최선을 다해서 자기가 준비한 걸 보여주면 그걸로 되는 거라고 했다"고 말했다.

또 "저 때문에 이모가 피해를 보시면 안 되니까 행동도 바르게 하고 열심히 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현아의 'Change'를 선곡한 유민의 무대는 다음주 공개된다.

한편, '캡틴'은 가수의 꿈을 지닌 십 대 자녀를 둔 부모들이 내 자녀의 가수로서의 가능성을 직접 심사위원에게 물어보고 평가를 받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