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0600 1072020112764460600 06 0602001 6.2.3-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466280000 related

'이재한♥' 최송현 "우린 운명, 열애 시작한 첫날부터 백년해로 꿈꿔"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방송인 최송현이 12월 결혼을 앞두고 설렘을 전했다. 최송현은 27일 자신의 SNS에 "운명커플 결혼한다"고 남자친구 이재한과 찍은 아름다운 웨딩 화보를 여러 장 공개했다.

공개된 웨딩 화보 속에서 최송현과 이재한은 영화 속 한 장면처럼 낭만적인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결혼을 앞둔 두 사람은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으로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최송현은 결혼 인사장에 쓴 문구를 공유하기도 했다. 그는 "2019년 5월, 필리핀의 작은 섬에서 두 사람은 처음 만났습니다. 물속을 유영하면서 뿜어져 나오는 버블만큼이나 벅찬 마음을 숨기기 어려웠어요"라고 예비 남편 이재한과 첫 만남을 떠올리며 "서로를 모르던 시절, 결혼을 하지 않겠다던 재한과 송현은 교제를 시작한 첫날 백년해로를 꿈꾸며 함께하는 먼 미래를 그렸습니다"라고 연애 시작부터 결혼을 약속했다는 뒷이야기를 전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스쿠버 다이빙 강사 커플은 함께 수중 영상을 만들고 학생들을 가르치며 그들의 일을 통해 힐링합니다"며 "카메라가 두려운 재한은 송현의 일터인 방송 현장에서 수많은 카메라 앞에서도 웃음과 여유를 잃지 않았습니다. 두 사람은 함께 서로를 치유하며 하루하루 더 깊어집니다. 운명을 믿나요?"라고 자신들을 '운명커플'이라고 칭했다.최송현은 "축하 받는 거 참 기분 좋더라"며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같이 기쁜 마음과 감사함을 나누고 싶다"고 했다.

두 사람은 12월 초 서울의 한 성당에서 가족, 혼배성사 증인만 참석하는 약소한 결혼식을 치르고 부부가 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