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55635 1082020112764455635 06 0602001 6.2.3-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456200000 related

염정아 조카 유민 "이모가 뜯어말리며 반대…지금은 적극 찬성" (캡틴)[엑's PICK]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영아 인턴기자] 배우 염정아의 조카 유민이 '캡틴'에 출연했다.

26일 방송한 Mnet '캡틴'에는 유민과 그의 엄마 염정연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민과 염정연은 화려한 비주얼로 주변 참여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다른 참여자들과 보호자들은 "미모가 연예인이다"라고 놀라워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심사위원인 소유는 "이모가 울면서 뜯어말릴 정도로 반대했다더라"라고 물었다. 이에 염정연은 "처음에는 이 길이 험하고 힘들 거라고 반대했다. 유민이가 열심히 하는 모습 보고 지금은 적극적으로 찬성해 주고 있다"라며 "노래하고 춤 추는 거 보고 많이 좋아해 주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 심사위원 이승철이 "이모가 보더니 합격할 거 같다고 했냐"라고 묻자 유민은 "일단은 순위에 연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서 보여주면 되는 거라고 말씀하셨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어딜 가든지 항상 이모한테 자랑스러운 조카가 되라고 했다. 열심히 해야 할 거 같다"라고 덧붙였다.

유민은 현아의 '체인지' 무대를 선곡했으나, 본격적인 무대와 심사평은 다음 주로 예고되어 궁금증을 더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net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