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53852 0182020112764453852 04 0401001 6.2.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6452516000

유명 인플루언서 여성 성전환자, 남성 유치장 수감 논란

글자크기
인도네시아 경찰이 여성 성전환 피의자를 남성 유치장에 수감하면서 현지 인권단체로부터 항의를 받았다고 주요 외신이 전했다.

26일 AFP통신과 인도네시아 언론에 따르면 약 100만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거느린 현지 유명 소셜미디어 인플루언서(주로 온라인에서 영향력이 큰 인물) 밀런 사이러스가 최근 자카르타에서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됐다.

사이러스는 남성에서 여성으로 성전환했지만 남성 유치장에 입감됐다. 사이러스의 상황은 최근 현지 지역 언론과 인터뷰를 통해 알려졌다. 논란이 불거지자 경찰은 사이러스를 독방으로 옮겼다.

이런 사실이 알려지자 인권단체와 네티즌들은 이번 사건이 인도네시아에서 어려움을 겪는 게이와 트랜스젠더 등 성 소수자의 상황을 드러냈다고 지적했다.

무슬림 인구가 다수인 인도네시아에서는 이슬람 근본주의가 강한 아체주를 중심으로 성 소수자를 차별하는 분위기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