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42333 1022020112764442333 05 0506003 6.2.3-RELEASE 102 인터풋볼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06427404000

[UEL 리뷰] '손흥민 결장' 토트넘, 루도고레츠 4-0 격파...비니시우스 2골 1도움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 = 카를로스 비니시우스(25, 브라질)가 토트넘에 대승을 안겨줬다. 손흥민과 해리 케인은 오랜만에 휴식을 부여받았다.

토트넘은 27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루도고레츠와의 20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조별리그 J조 4차전에서 4-0으로 경기를 마쳤다. 이로써 토트넘은 3승 1패로 조 2위에 자리했다.

손흥민과 해리 케인은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다. 토트넘은 조 하트, 도허티, 산체스, 탕강가, 데이비스, 윙크스, 알리, 모우라, 베일, 비니시우스가 선발 출전시켰다. 손흥민, 케인, 오리에, 다이어, 레길론, 호이비에르, 시소코 등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이른 시간에 선제골이 나왔다. 전반 16분 비니시우스가 수비수의 공을 뺏어내 일대일 찬스를 맞았다. 비니시우스의 왼발 슛은 루도고레츠 골망을 갈랐다. 베일의 중거리슛은 윗그물에 얹혔다. 윙크스의 중거리슛은 골대 옆으로 나갔다. 데이비스의 바리슛은 골포스트를 때렸다.

곧이어 추가골이 터졌다. 전반 34분 은돔벨레의 중거리슛이 골키퍼 손에 맞고 나왔다. 흘러나온 공을 알리가 패스로 연결했다. 이 공을 비니시우스가 밀어넣어 점수 차를 2점으로 벌렸다.

토트넘은 후반 17분 은돔벨레를 빼고 호이비에르를 투입했다. 1분 뒤 토트넘의 쐐기골까지 나왔다. 하프라인 바로 앞에서 공을 잡은 윙크스가 기습적인 장거리슛을 때렸다. 이 공은 루도고레츠 골대에 맞고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3-0 리드를 잡은 토트넘은 후반 22분 베일을 대신해 잭 클라크를 넣었다. 후반 28분 한 골이 더 나왔다. 박스 안에서 공을 잡은 비니시우스가 모우라에게 패스를 건넸다. 모우라는 논스톱 슛으로 팀의 네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토트넘은 여유를 부렸다. 후반 37분 조 하트를 빼고 화이트맨 골키퍼를 투입했다. 또한 델레 알리 대신 하비 화이트를 넣었고, 모우라를 빼고 데인 스칼렛을 넣었다. 손흥민과 케인은 휴식을 취하며 토트넘의 4-0 승리를 지켜봤다.

[경기 결과]

토트넘(4): 비니시우스(전16, 전34), 윙크스(후18), 모우라(후28)

루도고레츠(0): -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