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11060 1082020112664411060 06 0602001 6.2.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606334400000 related

강부자 "시어머니 참 좋으셨는데 왜 이혼했니" 질문에 박원숙의 답 (같이삽시다)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배우 강부자가 절친한 동생 박원숙의 과거를 이야기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는 강부자와 함께 시간을 보내는 박원숙, 김영란, 혜은이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한 식당을 찾아 식사하던 박원숙은 과거 시어머니 이야기를 꺼내며 함께 시장에 갔던 일화를 전했다.

이에 강부자는 "박원숙의 시어머니가 참 좋으셨다. TV를 보시다 어떤 배역을 보면 '얘, 이거 네가 해야했다'고 든든한 응원군이 되어주시고, 과거 재래식 화장실을 무서워하던 박원숙을 위해 새벽에도 휴지를 들고 함께 따라나가 마당에서 기다려주던 시어머니였다. 그런 이야기를 박원숙이 옛날에 했었다"고 과거 기억을 떠올렸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김영란은 "참 좋은 시어머니셨네"라고 말했고 강부자는 "그런 좋은 시어머니를 두고 왜 이혼했니"라고 박원숙에 물었다.

박원숙은 "내가 시어머니랑 결혼했어?"라고 사이다로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강부자는 이날 석양을 보며 "사람 늙는 것과 똑같다. 한참 해가 떠올랐다가 일몰로 사라지는 것이지 않나. 석양의 뒷모습이야말로 참으로 아름답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KBS 2TV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