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10537 0022020112664410537 04 0401001 6.2.3-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322330000

'아르헨 축구영웅' 마라도나, 심장마비로 사망…향년 60세

글자크기
중앙일보

디에고 마라도나.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르헨티나 출신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가 숨을 거뒀다. 향년 60세.

AFP 등 외신들은 25일(현지시간) 마라도나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주 티그레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숨졌다고 보도했다. 마라도나는 지난 3일 두부 외상 후에 출혈이 생겨 뇌 경막 아래 피가 고이는 경막하혈종으로 수술을 받고, 1주일만인 11일 퇴원했다.

마라도나는 1986년 멕시코 월드컵에서 5골을 넣으며 아르헨티나를 우승으로 이끌었다. 은퇴 후에는 아르헨티나 대표팀을 맡은 적이 있으며 지난 시즌부터 힘나시아의 감독을 이끌고 있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