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09694 0532020112564409694 08 0801001 6.2.2-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311264000

정의선-신동빈 회동…롯데케미칼서 車 신소재 협업 모색

글자크기

현대차에 롯데 첨단소재 적용 논의 가능성

CBS노컷뉴스 유동근 기자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25일 만나 협업할 수 있는 사업을 모색했다.

두 사람은 이날 롯데케미칼 사업장에서 만났다. 업계에 따르면 정 회장을 비롯한 현대차 임원진은 이날 오후 4시쯤 경기 의왕에 있는 롯데케미칼 사업장을 방문했다.

롯데 측에선 신동빈 그룹 회장과 롯데케미칼 이영준 첨단소재 사업 대표이사가 정 회장 일행을 맞았다.

신 회장과 정 회장은 의왕사업장 내 제품전시관과 소재 연구관을 차례로 돌면서 롯데케미칼 측의 설명을 들은 것으로 전해졌다. 의왕사업장은 자동차에 쓰이는 고부가합성수지(ABS) 등 고기능 합성수지 소재와 건축·인테리어·자재 분야를 연구하는 연구개발(R&D) 센터 등이 있는 곳이다.

재계에서는 신 회장이 현장 경영 차원에서 롯데케미칼 사업장을 방문하는 자리에 정 회장을 초청하는 형식으로 이번 회동이 성사된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정확한 회동 목적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자동차 신소재 개발 분야의 협업을 논의한 것으로 보인다.

정 회장은 최근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국내 배터리 3사 총수와 잇따라 만나 전기차-배터리 사업 협력을 논의하는 등 다른 대기업과 협력 행보를 계속하고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