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09188 0042020112564409188 04 0401001 6.2.2-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06307730000

중국 5성 호텔, 고객용 수건으로 변기 청소했다가 '혼쭐'

글자크기

中 선전 5성급 호텔, 고객용 수건으로 변기 청소

불결한 호텔 경험 영상 잇따라…한국 사례도 소개

[앵커]
중국의 한 고급 호텔에서 투숙객이 쓰던 수건으로 화장실 변기를 청소해서 비난을 사고 있습니다.

잊을 만하면 다시 나오는 풍경에 사람들은 인상을 찌푸렸습니다.

베이징에서 강성웅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중국 선전 시의 한 5성급 고급 호텔.

손님이 나간 객실에 남성 직원이 들어와 청소를 시작합니다.

먼저 컵을 닦고, 세면대 안쪽을 닦을 때는 다른 수건을 사용합니다.

하지만 화장실에서는 그냥 바닥에 있던 수건을 들어 변기를 닦아냅니다.

동영상이 퍼지자 호텔 측은 직원의 실수였다면서 사과했습니다.

[선전 시 ○○호텔 관계자 : 대단히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이번 일 때문에 객실 담당 직원들에 대해 다시 교육을 했습니다.]

고급 호텔의 불결한 민낯에 비난성 댓글이 쏟아졌습니다.

호텔 갈 때 수건을 갖고 가자는 말부터, 직원들의 업무량이 너무 많아 그렇다는 지적까지 나왔습니다.

[호텔 위생 문제 제보 경험자 : 감독을 어떻게 했는지 모르겠어요. 호텔에도 규정 이 있고 국가의 표준도 있는데 왜 안 지킨 건지….]

같은 동영상 사이트에 '호텔 수건'과 '변기'라는 단어를 검색해봤더니 비슷한 사례가 수두룩합니다.

거의 다 중국 호텔이지만 한국에 있는 호텔도 컵과 세면대를 같은 걸레로 닦았다는 내용이 뜹니다.

비싼 돈을 내면서 믿고 투숙하는 고급 호텔이기 때문에 실망감이 더 컸다는 반응은 똑같았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강성웅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