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09163 0782020112564409163 06 0601001 6.2.2-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307592000 popular

배일집, 이혼 5년 숨긴 이유…부부 오해받던 배연정 “전 부인에 전화해”

글자크기
이투데이

(출처=TV조선 '마이웨이' 방송캡처)


개그맨 배일집이 동료 배연정과의 오랜 우정을 언급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2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배일집이 출연해 “배연정과 부부로 오해를 많이 받았다. 숙소 키를 같이 줄 정도”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배일집과 배연정은 80년대 개그 프로에서 부부로 활약하며 오랫동안 콤비로 활동했다. 이에 일각에서는 진짜 부부로 오해하기에 이르렀고 지방 공연에서는 숙소 열쇠를 하나만 받기도 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둘도 없는 오누이라고 밝히며 “이성적 감정은 단 한 번도 없었다”라고 여러 번 해명했다.

특히 배연정은 30여 년 전 배일집이 이혼할 당시 직접 전 부인에게 전화해 둘 사이를 중재할 만큼 돈독한 사이였음을 밝혔다. 배연정은 “말려봤지만 안되더라. 부부 사이는 아무도 해결해 주지 못한다”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한편 배일집은 30여 년 전 이혼했지만, 대중의 시선이 두려워 약 5년 뒤에 이 사실을 밝혔다. 이후 배일집은 자녀들을 생각해 재혼하지 않았고 현재까지도 혼자 살아가고 있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