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95478 0112020112564395478 01 0101001 6.2.2-RELEASE 11 머니투데이 37814762 false true false false 1606277719000

장제원, 文·秋 향해 "흡사 조폭…수사 검사를 테러하는듯"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구단비 기자]
머니투데이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사진=홍봉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 조치와 관련해 "고삐 풀린 권력의 잔인성과 포악함이 극에 달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장 의원은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흡사 조폭의 모습을 방불케 한다"며 "조폭의 행동대장이 자신들을 수사하려는 검사를 보복 노상 테러하는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하다"고 적었다.

이어 "눈살을 찌푸리며 지켜보고 있는 국민들은 안중에도 없다"며 "문 정권은 곧 수사라는 칼을 검찰총장의 목에 들이대고 온갖 추잡한 죄를 덮어씌우려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장 의원은 "그러나 그리 길지 않은 시간이 확인해 줄 것"이라며 "말 안 듣는 놈 찍어내기인지, 비리 검찰총장에 대한 정당한 징계인지, 검찰총장이 검찰 개혁에 대해 저항한 것인지, 정권이 살아있는 권력 수사를 방해한 것인지 말이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냥 까놓고 '권력 앞에 고개 쳐들면 죽는다'고 말하라"며 "분명 법치를 수호하기 위한 국민들의 심판이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구단비 기자 kd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