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6088 0092020112564386088 04 0401001 6.2.2-RELEASE 9 뉴시스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06263121000

콜롬비아 대통령 부인도 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아

글자크기

이반 두케 대통령부인 마리아 훌리아나 루이스

최근 북서부 홍수피해지역 방문 뒤 감염

뉴시스

[보고타=AP/뉴시스]6일(현지시간) 콜롬비아 보고타에서 한 택시 운전사(오른쪽)가 지나가던 트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소독을 하고 있다. 이 남성은 재봉사인 부인 에르난데스와 자신의 친구와 함께 코로나19 여파로 일이 줄면서 차 한 대당 75센트를 받는 소독 서비스로 생계를 잇고 있다. 2020.05.0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보고타( 콜롬비아)= 신화/뉴시스] 차미례 기자 = 이반 두케 콜롬비아 대통령의 부인 마리아 훌리아나 루이스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대통령실이 24일(현지시간 ) 발표했다.

"11월 24일 콜롬비아의 퍼스트 레이디에 대한 전날의 진단 검사 결과가 나왔으며 양성으로 확진된 것이 확인되었다. 지금 현재 부인은 무증상이지만 보건부의 국가적 코로나19 방역 수칙에 따르기로 했다"고 대통령실은 성명을 통해 밝혔다.

이 성명은 " 코로나19의 대확산이 시작된 이후로 이반 두케 마르케스 대통령과 퍼스트 레이디가 일정한 간격을 두고 모두 코로나19의 진단검사를 받았으며 그 동안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실이 확인되었다"고 설명하고 국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두케 대통령의 부인은 최근 산 안드레스 섬과 북서부 지방의 프로비덴시아 등 폭우와 홍수 피해지역을 방문한 바 있다.

지금까지 콜롬비아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26만2494명이며, 사망자는 3만5677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cmr@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