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5585 0092020112564385585 01 0101001 6.2.2-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262507000

文대통령 "데이트폭력 등 여성 대상 범죄 단호히 대응"

글자크기

여성폭력 추방주간 맞아 메시지

文 "피해자 빈틈없이 보호할 것"

뉴시스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1.17.since19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홍지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여성폭력 추방주간' 시행 첫날인 25일 "정부는 가정폭력, 데이트폭력, 스토킹, 디지털 성범죄 같은 여성 대상 범죄에 단호히 대응하며, 피해자를 빈틈없이 보호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11월 25일부터 12월 1일까지 대한민국의 첫 번째 여성폭력 추방주간을 연다. 성평등과 여성인권을 실천하고, 꾸준히 연대를 이어 온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같이 적었다.

지난해 12월 시행된 여성폭력방지기본법에 따라 정부는 이날부터 다음달 1일까지 '여성폭력 추방주간'을 운영한다. 기존 성폭력, 가정폭력 추방 주간을 처음으로 통합해 운영하게 된다.

문 대통령은 "모든 폭력이 범죄이지만, 특히 여성폭력은 더욱 심각한 범죄"라며 "여성폭력은 보이지 않는 곳과 가까운 곳, 도움받지 못하는 곳에서 이뤄지기 때문에 우리 모두 감시자가 되고 조력자가 돼 근절을 위해 동참해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여성폭력 근절을 위해 함께 동참한다는 의미를 담은 "#orangetheworld"를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또 "여성폭력방지기본법을 제정하고, 국민과 함께 '여성폭력 추방주간'을 맞이한 것은 국가가 여성폭력을 막기 위해 책임을 다하겠다는 결연한 약속"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오랫동안 권위주의에 길들었지만, 용기를 내어 인식을 변화시키고, 서로를 존중하는 세상을 만들어가고 있다"며 "이제 좀 더 서로의 마음을 살피며, 우리의 삶을 함께 존중하고 존중받는 삶으로 바꿔내자"고 독려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diu@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