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3873 0372020112564383873 02 0201001 6.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257150000

서울 마포구 모텔서 한밤중 방화로 2명 사망·9명 부상

글자크기

모텔 주인과 말다툼한 60대 남성 방화

정확한 화재 원인·피해 규모 조사 중

헤럴드경제

소방청 로고


[헤럴드경제=박상현 기자] 모텔 주인과 말다툼을 한 60대 남성이 자신의 방에 지른 불로 모텔 주인과 손님 등 11명이 연기를 흡입해 이 중 2명이 숨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25일 오전 2시 39분께 서울 마포구 공덕동의 3층짜리 한 모텔 건물 1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후 윗층으로 번진 불로 인해 모텔 안에 있던 주인과 손님 15명 중 11명이 연기를 흡입하고 화상과 타박상 등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 중 2명은 심폐소생술(CPR)을 받으며 이송됐으나 숨졌다.

화재는 1층에서 장기 투숙했던 60대 남성이 모텔 주인과 말다툼을 한 뒤 자신의 방에 불을 지르면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남성은 방화 직후 병원에 이송되던 도중 자신이 불을 냈다고 자백해 경찰에 검거됐다.

소방당국은 차량 31대와 인력 119명을 동원해 오전 4시께 불을 완전히 끈 후 정확한 화재 발생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 중이다.

pooh@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