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3241 1022020112564383241 05 0506003 6.2.2-RELEASE 102 인터풋볼 48384651 false true false false 1606253256000

"맨시티 수비진 어린애 만든 케인, EPL서 가장 영리한 선수" 캐러거 극찬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리버풀 출신 축구 전문가 제이미 캐러거가 맨체스터 시티전에서 보여준 해리 케인의 활약을 극찬했다.

토트넘은 22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에서 맨체스터 시티를 2-0으로 꺾었다. 이로써 토트넘은 리그 선두로 뛰어올랐다.

케인도 손흥민, 베르바인과 함께 출전해 좋은 활약을 펼쳤다. 케인은 미드필더 라인까지 깊게 내려와 수비 가담과 동시에 연계를 도왔고 손흥민에게 공간을 만들어줬다. 이어 후반 20분에는 로 셀소의 골을 직접 도우며 어시스트를 기록하기도 했다.

경기를 지켜본 캐러거는 케인의 활약을 극찬했다. 캐러거는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케인이 최근 새롭게 맡은 10번 역할에 대해 이야기 하고 싶다"며 "프리미어리그에서 가장 똑똑한 선수다. 나는 이런 플레이를 사랑한다"고 말했다.

다이빙 논란에 대해서는 "케인이 속임수를 쓴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렇지 않다. 게임을 영리하게 끌고 가는 중요한 부분이다"고 감쌌다.

캐러거는 "그는 맨시티 수비진을 어린 아이처럼 만들었다. 그들은 순진하고 축구를 이해하지 못하는 것처럼 보였다"고 칭찬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