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2571 0292020112564382571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248000000 related

김광규, 연말엔 솔로탈출 하나요? 이종범 처제와 소개팅 '임박' ('불타는 청춘')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불타는 청춘'에서 이종범이 김광규에게 자신의 처제와 소개팅을 제안, 모두 솔로탈출을 기원했다.

2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불청)'에서 연말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이 모두 한 자리에 모였고, 유부청춘들은 외박을 허락 받았는지 물었다. 이종범은 "아내가 진중하게 있다가 오라고 하더라"면서 "내 성격을 알아, 흥이나면 텐션이 오르니 조금 진정하라고 하더라, 이제 아들 정후가 더 유명하니까 체신을 지키라고 했다"고 말했다.

모두 "아내에게 잘 도착했다고 연락해보자"고 하자, 그는 즉석에서 아내와 연결했다. 이종범 아내는 김광규를 언급, 이종범은 처제와 소개팅을 제안했다. 모두 "이제 광규 장가가는 거냐"며 분위기를 몰았다.

이종범은 "우리 처제 성격 차분하고 신중한 성격이다"고 하자, 최성국은 "지금 깜짝 만남 가능하냐"고 질문,이종범은 "김광규의 몫이다"고 했고, 김광규는 "보통 이런 얘긴 촬영 끝나고 말하지 않나, 너무 공개적이라"라며 안절부절했다.

게다가 당사자인 처제는 이 사실을 모른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그럼에도 청춘들은 "정말 좋을 일, 잘 되길 바란다"며 그의 솔로탈출을 기원했다.

한편, 권선국은 짬뽕집을 오픈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권선국은 "월세로 시작, 코로나때문에 할 것이 없다"고 하자, 최성국은 "잘 되면 우리도 놀러가겠다, 불타는 청춘뽕 어떠냐"고 말해 권선국을 솔깃하게 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