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50824 0022020112464350824 02 0201001 6.2.2-RELEASE 2 중앙일보 64087791 false true false false 1606150087000

코로나19백신 언제 승인?… 올해 말~내년 초 터널 끝이 보인다

글자크기
중앙일보

유럽의약품청은 3개의 백신 후보에 대한 검증 작업을 하고 있다. 빠르면 올해 말에서 내년 초에 첫 승인이 날 수 있다는 전망이다.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백신 승인은 언제쯤 가능할까. AFP에 따르면 유럽의약품청(EMA)은 23일 그 시기를 올해 말이나 내년 초로 전망했다.

EMA는 "자료가 들어오고 있고, 동반심사가 진행 중이기 때문에 일정을 정확히 예측하기는 어렵다"면서도 "올해 말이나 내년 초 가장 앞서있는 후보에 대한 평가를 마칠 수도 있다"고 밝혔다.

현재 EMA는 ▶화이자-독일 바이오엔테크, ▶미국 제약사 모더나, ▶영국 옥스퍼드대-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후보에 대한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화이자-바이오엔테크는 면역 효과가 95%라는 임상 3상 결과를 EMA에 보냈다. 모더나는 자사의 백신 예방 효과가 94.5%에 이른다고 발표했다. 옥스퍼드-아스트라제네카도 평균 70%, 최대 90%의 면역 효과를 낸다고 발표했다.

EMA는 일반적으로 모든 결과가 나온 후 심사를 한다. 하지만 코로나19의 경우 결과를 과정별로 동반 심사로 개발 기간을 단축하고 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