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49853 0032020112364349853 04 0401001 6.2.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136805000

옥스퍼드-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개발 경쟁 아냐…더 많이 필요"

글자크기

"팬데믹 끝내기 위해선 다양한 제조기술 백신 있어야"

"항체 지속기간·연령별 효과는 더 지켜봐야"

내년 1분기까지 7억개 생산 가능…가격은 4천500원 전망

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 "코로나19 백신 효과 최대 90%"
(런던 AFP=연합뉴스) 영국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와 옥스퍼드대학은 23일(현지시간) 공동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임상시험 중간분석 결과 평균 70%의 면역 효과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백신은 투약 방법을 조절하면 면역 효과가 90%까지 올라가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아스트라제네카와 옥스퍼드대학 로고를 배경으로 코로나19 백신 스티커가 부착된 유리병과 주사기가 놓여 있는 모습. leekm@yna.co.kr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최대 90%의 면역 효과를 가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결과를 내놓은 옥스퍼드대-아스트라제네카는 글로벌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대응을 위해서는 더 많은 종류의 백신이 나와야 한다고 밝혔다.

23일(현지시간) 현지 발표에 따르면 옥스퍼드-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은 평균 면역 효과가 70%다.

이는 면역 효과가 95%에 달하는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에 비하면 낮은 수준이다.

다만 백신 1회분의 절반 용량을 처음에 투약한 뒤 한 달 이후에 1회분 전체 용량을 투약하면 예방 효과는 90%로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가격 역시 옥스퍼드-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3 파운드(약 4천500원) 정도로, 15 파운드(약 2만2천원)인 화이자나 25 파운드(약 3만7천원)인 모더나 백신보다 훨씬 저렴하다.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이번 백신 개발을 주도한 옥스퍼드대의 세라 길버트 교수는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전 세계적으로는 자신들의 백신 외에도 여러 종류의 백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길버트 교수는 "한 개발업체나 제조업체만으로는 모두에 필요한 충분한 백신을 공급하지 못한다"면서 "다양한 제조기술에 따라 만들어지고, 전 세계적으로 생산 및 공급될 수 있는 여러 개의 백신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옥스퍼드 백신 연구 그룹의 수석 조사관인 앤드루 폴라드 교수는 이번에 개발한 백신의 항체가 얼마나 지속될지를 지금 확신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폴라드 교수는 "영국에서는 (임상 참가자들이) 8월에 두 번째 투약을 했고, 9월 말 이후 코로나19가 재확산했다"면서 "1년 뒤에도 투약자들이 투약 초기와 같은 보호를 받을 수 있는지를 살펴보려면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노년층은 청년층 자원자에 비해 시험이 늦게 이뤄졌기 때문에 연령별 면역 효과 역시 계속 지켜봐야 한다고 전했다.

폴라드 교수는 투약 방법을 달리하면 백신 면역 효과가 90%에 달한다는 점을 충분히 신뢰할 수 있는지를 묻자 "규제기관 승인을 위해 제출할 만큼 충분한 증거가 있다"고 밝혔다.

이날 별도로 언론 브리핑을 연 아스트라제네카 역시 백신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아스트라제네카는 이미 영국의 독립 규제기관인 의약품건강관리제품규제청(MHRA)에 관련 데이터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만약 승인을 받으면 내년 1분기까지 7억개 분량의 백신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아스트라제네카 역시 코로나19 팬데믹을 끝내기 위해서는 여러 종류의 백신이 개발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파스칼 소리오 아스트라제네카 최고경영자(CEO)는 "사람들은 때때로 경쟁이라고 생각하지만 화이자와 모더나, 우리까지 세 개 백신만으로는 전 세계에 충분한 공급량을 생산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것은 경쟁이 아니다. 팬데믹을 종식시키기 위해서는 가능한 한 많은 백신이 필요하다"고 짚었다.

pdhis9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