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49136 0092020112364349136 05 0507001 6.2.2-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134022000

[KS 5차전]NC 구창모, 눈부신 역투…생애 첫 KS 승리 보인다

글자크기

7이닝 5K 무실점 호투…2차전 패전 아쉬움 털어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민석 기자 = 2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 한국시리즈 5차전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7회초 종료 후 NC 나성범이 덕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2020.11.23. mspark@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NC 다이노스 구창모(23)가 생애 첫 한국시리즈(KS) 승리를 눈앞에 뒀다.

구창모는 23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2020 프로야구 한국시리즈(7전4선승제) 5차전에 선발 등판해 7이닝 5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를 펼쳤다.

투구수는 97개. 구창모는 최고 시속 146㎞의 직구에 예리한 슬라이더를 앞세워 두산 타선을 요리했다. 포크볼과 커브도 간간히 섞어던졌다.

팀이 5-0으로 앞선 8회초 마운드를 내려간 구창모는 NC가 역전을 허용하지 않고 승리하면 생애 처음으로 한국시리즈 승리를 품에 안게 된다.

NC는 한국시리즈 1차전 선발이었던 드류 루친스키를 4차전에 불펜으로 투입했고, 이에 따라 2차전 선발이었던 구창모가 나흘 휴식을 취한 뒤 선발 마운드에 올랐다.

이동욱 NC 감독은 "구창모가 있었기에 루친스키를 4차전에 불펜으로 쓸 수 있었다. 구창모가 자기 능력치를 보여줄 것이다. 1차전에서 초반에 안 좋았지만 뒤로 갈수록 좋아졌다"며 믿음을 보냈다.

첫 한국시리즈 선발 등판이었던 2차전에서 6이닝 7피안타(1홈런) 3실점(2자책점)을 기록하고 패전의 멍에를 썼던 구창모는 이전 등판의 아쉬움을 털어내는 쾌투를 선보이면서 이 감독의 믿음에 부응했다.

3회까지는 매 이닝 출루를 허용하며 위기를 만나기도 했지만, 무실점으로 막아냈다. 4회부터는 큰 위기없이 안정적인 투구를 이어갔다.

구창모가 효율적으로 투구수를 관리하며 7이닝을 버텨준 덕에 NC는 불펜 소모도 최소화할 수 있게 됐다.

1회초 두산 리드오프 허경민을 볼넷으로 내보낸 구창모는 정수빈에 슬라이더를 던져 병살타를 유도, 순식간에 아웃카운트를 늘렸다. 구창모는 호세 페르난데스를 중견수 뜬공으로 잡고 이닝을 끝냈다.

구창모는 2회초 1사 후 김재호를 볼넷으로 내보냈고, 최주환에 우익수 오른쪽에 떨어지는 2루타를 헌납해 1사 2, 3루의 위기에 몰렸다.

그러나 박세혁을 유격수 뜬공으로 잡으며 한숨을 돌린 구창모는 오재일에 2루 땅볼을 유도해 실점을 막았다.

구창모는 3회초 2사 후 정수빈, 페르난데스에 연속 안타를 맞았다. 페르난데스의 타구를 잡기 위해 NC 1루수 강진성이 몸을 던졌지만, 타구가 몸을 맞고 굴절되면서 내야안타가 됐다.

이어 4번 타자 김재환을 상대한 구창모는 1루 땅볼을 이끌어내 실점없이 이닝을 마무리했다.

구창모는 4회초 이날 경기 첫 삼자범퇴 이닝을 만들었다. 김재호를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한 뒤 최주환, 박세혁을 연달아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5회초 2사 후 허경민에 좌측 펜스를 직접 맞히는 2루타를 얻어맞았던 구창모는 정수빈을 2루 땅볼로 잡고 이닝을 끝냈다.

구창모는 6회초 페르난데스를 좌익수 뜬공으로 처리했고, 수비 시프트가 걸린 가운데 김재환을 3루 땅볼로 잡았다. 1, 2루수 사이로 위치를 이동한 3루수 박석민이 김재환의 타구를 처리했다.

구창모는 슬라이더, 포크볼로 후속타자 김재호를 3구 삼진으로 처리, 깔끔하게 이닝을 정리했다.

7회초 최주환, 박세혁을 각각 우익수 플라이와 유격수 뜬공으로 물리친 구창모는 오재일을 중견수 뜬공으로 잡아냈다.

7회까지 투구수가 92개였던 구창모는 8회에도 마운드에 올랐다. 하지만 구창모는 박건우에 좌익수 키를 넘기는 3루타를 허용하고 마운드를 김진성에 넘겼다.

김진성이 이후 세 타자를 모두 범타로 처리하면서 구창모는 실점을 기록하지 않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