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43439 0122020112364343439 08 0805001 6.2.2-RELEASE 12 전자신문 58689216 false true false false 1606118160000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 "코로나19 백신, 평균 70% 예방효과"

글자크기
전자신문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 샘플 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국의 옥스퍼드대와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가 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임상시험에서 평균 70%의 효과를 보였다고 AFP통신과 블룸버그 등 주요 외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의 코로나19 백신은 초기 데이터 분석 결과 임상시험 참가자의 평균 70%에서 코로나19 감염을 막는 것으로 나타났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런 결과에 대해 화이자와 모더나가 개발 중인 백신보다는 효과가 덜한 것이라고 전했다.

미국 제약회사인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는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3상 임상시험에서 감염 예방효과가 95%에 달하고 안전성에서 큰 문제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발표한 바 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이날 보도자료에서 “이 백신의 효과성과 안전성은 코로나19에 대해 매우 효과가 있음을 확인하는 것”이라면서 “공중보건 위기에 즉각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