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05639 1192020112164305639 04 0401001 6.2.0-RELEASE 119 연합뉴스TV 64087791 true true false false 1605932926000 1605932931000

화이자 백신 긴급사용 신청…연내 접종 가시화

글자크기
화이자 백신 긴급사용 신청…연내 접종 가시화

[앵커]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제약사 화이자와 바이오 엔테크가 미 식품의약국, FDA에 백신 긴급사용 승인신청을 했습니다.

승인이 이뤄지면 다음 달 중순부터 본격적인 유통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김효섭 PD입니다.

[리포터]

코로나19 백신 3상 임상시험에서 감염 예방효과가 95%에 달한다고 발표했던 미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 엔테크.

특히 코로나 취약층인 65세 이상 고령자에게도 예방효과가 컸다고 밝혔는데, 예정대로 백신의 신속한 유통을 위한 수순에 돌입했습니다.

화이자가 처음으로 미 식품의약국 FDA에 코로나 백신의 긴급사용 승인 신청을 한 겁니다.

<앨버트 불라 / 화이자 CEO> "코로나 백신에 대한 긴급 사용 허가는 이제 식품의약국(FDA)에 달려 있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FDA의 백신 승인 관련 회의는 다음 달 초 열리기로 잠정 결정된 상황.

긴급사용 승인의 경우 정식절차보다 요건이 엄격하지 않은데 코로나 확산이 심각한 상황에 비춰볼 때 무난하게 통과될 것으로 보입니다.

<제시 굿맨 / 前 FDA 관계자> "긴급사용 승인은 기본적으로 공중 보건 비상사태에 대처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법에 의해 FDA에 부여된 권한입니다."

화이자는 내달 중순 백신 긴급사용이 승인될 것으로 기대하며, 승인 이후 곧장 백신 유통을 시작한다는 계획입니다.

의료 종사자와 고령자, 기저질환자 순으로 우선 접종이 이뤄질 전망입니다.

<앨버트 불라 / 화이자 CEO> "연말까지 최대 5천만 회분의 백신을, 내년 말까지는 최대 13억 회분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임상시험에서 화이자와 비슷한 수준의 효과가 확인된 모더나도 조만간 FDA에 긴급 사용 승인을 신청할 것으로 전해지면서 코로나 확산을 막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은 높아지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김효섭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