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18316 1092020103163818316 04 0401001 6.2.0-RELEASE 109 KBS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04138033000 1604138662000

“코로나19 환자 1명이 7일내 가족 절반 이상 감염시켜”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가 가족 구성원 간에 빠르게 확산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CNN 방송이 30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발간한 ‘질병 발생률·사망률 주간 보고서’에 따르면 초기 확진자가 7일 이내에 가족 구성원 53%를 감염시킬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연구진은 지난 4∼9월 테네시주 내슈빌과 위스콘신주 마시필드에서 1차 감염자 101명의 가족 내 전파 관련 자료를 분석했습니다. 이들은 14일간 면봉으로 식구들의 코와 입에서 검체를 매일 채취했으며, 증상 유무를 기록했습니다. 조사 결과 가족 중 53%가 1주일 이내에 코로나19에 확진됐으며, 2차 감염자 중 75%는 5일 이내에 증상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진은 “2차 감염자 중 초기에 증상을 보고한 사람들은 절반이 채 안 됐다”면서 “무증상 감염자로 코로나19가 전파될 가능성이 높고 그만큼 자가격리가 중요함을 의미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연구진은 “가족내 감염은 나이를 가리지 않고 발생했다”면서 “가족 구성원들이 함께 사용하는 공간에서는 꼭 마스크를 써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미국 소아과학회(AAP)의 타냐 알트먼은 “나이가 많거나 면역력이 약한 가족 구성원이 있으면 이들을 격리해야 한다”면서 손 씻기와 마스크 쓰기를 생활화하고, 확진 가족과 접촉할 때는 일회용 장갑을 쓴 후 폐기하라고 조언했습니다.

제니 라데스키 미시간대 의과대학 조교수는 “(확진자가 있으면) 가족 구성원 모두가 격리할 필요가 있다”면서 “함께 사는 식구들의 경우 전염될 확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S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